인크루트 - 뉴스

인크루트

  • 보도자료 인크루트, 헤드헌팅플랫폼 셜록N 버전업… 헤드헌팅 업무 효율 제고 및 프로세스 표준화 목적
    등록일: 2023.02.08 09:38 조회수: 90



  • <그림. 채용정보 큐레이션 서비스 ‘마이핏(MY FIT)’ 오픈>


    - 헤드헌팅 업무 전반을 디지털화한 플랫폼… 서치펌과 인재추천 의뢰 기업의 업무 효율 강화
    - 기업은 셜록N에서 인재추천 의뢰부터 정산까지 한 번에, 서치펌은 기업 영업 없이 인재추천에만 집중

    HR테크 기업 인크루트(대표이사 서미영)는 헤드헌팅플랫폼 셜록N의 버전업(Version up)을 통해 서치펌과 기업고객 편의 강화에 나섰다.

    셜록N은 인재 물색과 추천 등 헤드헌팅 업무의 모든 과정을 PC, 모바일, 태블릿으로 진행할 수 있도록 디지털화한 플랫폼으로 지난해 9월에 정식 론칭했다.

    이번 버전업의 핵심은 헤드헌팅 업무 효율 제고 및 프로세스 표준화이다.

    기존 헤드헌팅 과정에서 기업은 다양한 인재정보를 확보하기 위해 다수의 서치펌과 개별 커뮤니케이션을 해야 했으며, 서치펌은 기업 유치를 위한 영업활동에 많은 자원을 투자해야 했다.

    이번 셜록N의 버전업은 헤드헌팅 업무의 불필요한 과정을 줄이고 효율을 높이는 데 중점을 뒀다. 기업은 셜록N과 단일계약으로 여러 서치펌에서 제공하는 인재정보를 받고 인재추천 의뢰부터 정산까지 플랫폼 안에서 한 번에 해결할 수 있으며, 서치펌 또한 별도 영업 없이 인재추천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고도화했다.

    또한, 버전업을 통해 ‘네고’ 프로세스를 신규 추가했다. 이는 서치펌이 의뢰 기업에 인재정보를 제공하기 전에 수수료를 먼저 설정할 수 있는 것으로 기존 불투명한 헤드헌팅 관행을 개선하고 업무 편의를 제공하기 위한 목적이다. 수수료율은 서치펌의 재량에 따라 기업과 조율할 수 있다. 이밖에 서치펌의 안정적인 인재탐색과 수익활동을 지원하고자 ‘셜록N 파트너’ 제도를 도입했다.

    인크루트 박광원 셜록N사업본부장은 “자체 조사 결과, 기존 헤드헌팅은 인재추천 의뢰 이후 정보를 받기까지 평균 일주일 이상의 기간이 소요되지만 셜록N 활용 시 평균 2일로 단축되는 효과가 있었다. 이는 디지털화를 통해 과정이 간소화됐기에 가능했다.” 라며, “론칭 이후 실적도 좋아져 서치펌의 인재의뢰 건수는 2022년 월평균 대비 올해 1월에 약 3배 이상으로 늘었고, 현재 활동 중인 서치펌 수도 작년 대비 2배 가까이 늘었다. 앞으로도 헤드헌팅 업무 효율 제고와 프로세스 표준화를 위해 노력하겠다.” 라고 말했다. (끝)




    * 인크루트 스마트폰 앱을 다운로드하세요.
    * 인크루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을 만나보세요.
#기획특집
#보도자료
#인크루트

댓글

목록